지난 글에서는 문자대화 서비스에 대한 대략의 내용을 설명하면서 그 편리함에 대해 이야기해봤다. 이처럼 문자대화 서비스는 여러가지로 편리한 서비스이긴 하지만 아직 불편한 점 또한 존재한다.
이번 편에서는 그동안 이 서비스를 직접 쓰면서 알게 된 여러가지 편리한 활용법과 불편한 부분에 대한 해결책을 정리하여 말씀드리고자 한다.

2009/11/06 - PC에서 문자 주고 받는 가장 쉬운 방법, 문자대화


1. PC 앞에 앉으면 일단 메신저를 켜라

전편에서도 이야기했지만 문자대화 서비스가 가지는 가장 큰 장점은 바로 문자 확인을 위해 휴대폰이 꼭 필요하지 않다는데 있다. PC에서 메신저를 켜놓았다면 심지어 휴대폰이 꺼져있어도 메신저로 제깍제깍 문자가 날아온다. 특히 이상한 스팸 문자 때문에 휴대폰을 그때그때 확인하는 것은 너무나 귀찮은 일이니 말이다.

바로 확인할 필요가 없는 문자메시지도 있다.




2. 스팸 거부는 여기서


앞에서 말한 스팸이 너무 많이 날아온다면 환경설정 메뉴에서 막아주시라. 원래는 이동통신사에서 알아서 막아줘야 되지만 100% 막을 수도 없고, 객관적으로는 스팸이라고 부를 수는 없지만 보기 싫은 문자가 있는 법이다.


3. 문자대화를 많이 쓰겠다면 쿠폰을 사라

문자대화를 건당 22원씩 계속 주는 것은 좀 아까울 수 있다. 더구나 이 문자대화는 정말 쉽게 입력할 수 있게 되어 있어서 한번의 대화에서 수십건 쓰는 건 쉽게 볼 수 있다.


그럴 때는 대화창의 문자대화 쿠폰 구매 아이콘을 눌러 문자대화용 메시지 쿠폰 구매를 고려해 보시라. 최대 24.2%까지 절약할 수 있다.



4. 휴대폰의 문자보관함 대신 네이트온 문자대화함을 쓴다


원래 네이트온 대화는 웹 상으로 확인할 수 있게 되어있지만 문자대화 내용은 자동으로 저장되지 않는다. 필요할 때마다 대화 저장 아이콘을 눌러 수동으로 저장해야 한다.


자동으로 저장되는 것이 훨씬 편리한데도 불구하고 왜 이렇게 해놓았는지 알 수 없다. 어찌되었든 앞으로는 고쳐졌으면 좋겠다.



5. 문자 메시지 비용을 절약하겠다면?

요즘처럼 서민은 살기 힘든 세상에서는 다만 얼마라도 절약하고자 하는 분들이 많을 것이다. 늑돌이 또한 그런 가난한 사람 가운데 하나인데 문자대화가 편리하긴 하지만 마구 문자 소모량이 엄청날 수 있다는데 고민하게 된다. 물론 SK텔레콤 이용자들에게 제공되는 문자 100건을 네이트온의 문자 보내기 기능으로 보낼 수도 있지만


좀 더 편한 방법은 지난 문자대화 리뷰 글에서 댓글로 여러분이 알려주신 eXtremeSMS 라는 프로그램이 있다.


이곳에서 다운로드 받을 수 있는 eXtremeSMS는 다양한 곳에서 얻을 수 있는 무료 문자를 하나의 프로그램에서 보낼 수 있게 해주는 편리한 소프트웨어로, 문자는 문자대화 서비스로 받고 보내는 건 이 프로그램을 이용하면 좋다.



그래도 해결 안 되는 점

여러가지로 궁리해 봐도 해결하기 힘든 문제는 바로 MMS가 되지 않는 것이다. 80바이트(40자)가 넘는 문자 메시지는 알아서 잘라 두번에 나눠 보내주지만,



근본적인 해결책은 되지 못한다. MMS를 통해 제한적이나마 멀티미디어 데이터 전송까지 함께 된다면 활용도가 굉장히 많아지면서 말 그대로 휴대폰과 PC 사이에서 원활한 커뮤니케이션이 이뤄질텐데 말이다.
문자대화 서비스가 진정 성공하려면 꼭 넘어야 할 장벽이 아닐까 한다.





지금까지 두편에 걸쳐 네이트온, MSN, 버디버디 등 다양한 메신저에서 활용할 수 있는 문자대화 서비스에 대해 살펴봤다. 개인적으로 살펴볼 때 매우 편리한 서비스였고 덕분에 많은 시간을 절약할 수도 있었다(물론 문자 요금도 좀 나가겠지만. ^^;;).
아직 모자란 MMS 송수신 부분이나 기존 메신저 서비스와의 효율적인 통합이 잘 마무리된다면 이 서비스는 더욱 성공적인 것으로 성장할 수 있을 것이다. 앞으로 더욱 멋진 서비스로 진화하길 바란다.


아, 그리고 KT SHOW 사용자라면 11월 23일까지 진행되는 문자대화 이벤트 에 응모해 보시길. 나는 해당되지 않아서 지원 못한다. -_-;

문자대화 체험단에 참석하여 작성한 글입니다.




유튜브 LAZION tv 채널 구독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