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애니콜 햅틱은 촉감을 뜻하는 그 이름에서도 알 수 있듯이 기능이나 성능보다는 새로운 사용자 인터페이스에 중점을 두고 만들어진 제품입니다. 하지만 그렇다고 애니콜 햅틱이 다기능을 지향하는 요즘 휴대폰의 설계 경향에 온몸으로 저항하는 제품 또한 아니죠. 당연히 애니콜 햅틱을 가진 이로서는 가지고 있는 기능을 다 활용해 보고 싶은 것이 보통 사람의 마음입니다. 물론 너무 ‘귀찮지만 않으면’ 이라는 단서가 붙지만 말이죠.

그래서 오늘 할 이야기는 애니콜 햅틱의 멀티미디어 관련 기능, 정확히 말하면 애니콜 햅틱으로 즐기는 음악과 동영상에 대한 이야기입니다. 그것도 최대한 간단하게 해보죠.


애니콜 햅틱은 MP3폰이 아니다.

뭔 소리냐고 하시겠지만 사실입니다. 비단 애니콜 햅틱 뿐만 아니라 SK텔레콤용으로 나오는 대부분의 휴대폰은 MP3 음악 파일을 바로 들을 수 없습니다.

SK텔레콤에서 제공하는 멜론 플레이어라는 전용 프로그램을 다운로드 받아 설치한 다음 DCF라는 형식으로 변환해야 가능하죠. 그런데 이 변환 방식이 또 너무나 개성적인 게 바로 파일 하나씩만 가능하다는 점입니다. 사람 정말 귀찮게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고 멜론 서비스를 이용하여 제공하는 음원 가운데 골라서 유/무선으로 다운로드 받는 방법이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무튼 멜론에서 음악을 다운로드 받던가, 아니면 멜론 플레이어를 통해 갖고 있던 MP3 파일을 변환해서 듣는 방법으로 멜론을 통해 애니콜 햅틱으로 전송하면 음악을 들을 수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앨범 편집 화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연주 화면. 무작위 연주 기능이 된다.

음악이 너무 많다 싶으면 앨범 기능으로 곡을 분류해줘야 편하게 들을 수 있습니다. 그리고 많은 분들이 간과하는 부분인데, SK텔레콤의 음악 듣기 메뉴를 보면 많은 경우 음악을 무작위로 섞어서 듣는 기능(셔플이라고도 합니다)가 빠져 있어 난감할 때가 많습니다만 다행히 애니콜 햅틱에는 잘 들어 있습니다.

음질은 휴대폰으로서는 꽤 괜찮은 편입니다. 제 귀에는 MP3 플레이어 대용으로 쓰기에도 나쁘지 않군요. 달려있는 내장 스피커도 음량이 만만치 않아서 그냥 틀어놓기에도 좋습니다.


동영상에서도 와이드 화면을 즐겨보자!

휴대폰에서 동영상을 보려면 먼저 기존 파일을 각 휴대폰에 맞게 인코딩해줘야 합니다. SK텔레콤용 휴대폰에서 돌아가는 동영상은 SKM이라는 확장자를 가지고 있죠.

그걸로 끝나는 건 아닙니다. 휴대폰에 따라 돌릴 수 있는 동영상의 수준이 다르다는 것도 알아야 합니다.
애니콜 햅틱에서 돌아가는 동영상 형식은 정확히 말하면 비디오 쪽은 MPEG-4로, 오디오는 AAC로 인코딩하면 볼 수 있습니다. 물론 해상도와 초당 프레임 제한도 있는데 시험해 본 바로는 최대 320×240, 초당 15프레임까지 입니다. 동영상에 한해서라면 640×480 해상도에 초당 30프레임까지 가능한 경쟁 제품에 비하면 다소 뒤떨어지는 성능인 셈이죠(이런 다소 복잡한 부분은 그냥 참고만 하시고 넘어가세요)

애니콜 햅틱에서 원하는 동영상을 보고자 한다면 역시 제일 편한 방법이 동영상 변환 프로그램을 이용하는 것입니다. 이번에 처음 소개해 드리는 유마일 인코더를 이용하여 변환하여 보는 법을 알려드리겠습니다.

유마일 인코더는 무료로 사용할 수 있는 동영상 변환 프로그램으로 자막을 포함한 인코딩이 가능한 등 사용하기 편합니다. 다운로드는 이곳에서 받습니다.

그런데 잠깐, 더 앞으로 가기 전에 한마디 합니다. 애니콜 햅틱에서 동영상을 제대로 보시고자 한다면 마이크로SD 메모리 카드를 하나 마련하시기 바랍니다. 이 글에서는 메모리 카드를 애니콜 햅틱에 이미 삽입한 것으로 가정하고 진행하겠습니다.

유마일 인코더를 설치한 다음 프로그램을 실행하고, [항목추가] 메뉴를 통해 인코딩하고자 하는 동영상을 추가합니다. 그리고 해당 동영상에 체크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유마일 인코더 실행


[옵션 설정]에서 [고급 변환 설정]에 체크하고 다음 화면과 같이 설정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위에서 신경쓸 부분은 맨 아랫 부분의 [원본 비율 체크]입니다.

애니콜 햅틱의 화면은 432×240으로 옆으로 넓습니다. 가로:세로 비율은 9:5 = 약 16:8.89인 셈이죠. 현재 풀HD TV의 16:9에 비해 세로가 약간 짧은 셈입니다만, 그다지 큰 차이는 아닙니다.
만일 동영상 원본의 가로:세로 비가 16:9에 가깝다면 [원본 비율 체크] 에 체크하지 말고, 4:3에 가깝거나 가로:세로 비율이 전혀 찌그러지지 않는 화면을 보겠다면 [원본 비율 체크] 에 체크하고 인코딩하시기 바랍니다. 말로는 이해가 잘 안 가시더라도 몇 번 해보시면 쉽게 아실 부분이니 걱정마시고요.

인코딩 후에는 USB 데이터 케이블로 PC와 연결, 변환된 동영상 파일을 이동식 디스크 기능을 활용하여 \system\cam\기본앨범 폴더에 집어넣습니다. 그리고 휴대폰 메뉴의 앨범으로 들어간 다음 메모리 카드의 기본앨범을 선택하면 볼 수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만일 16:9의 동영상을 인코딩해서 보면 처음 재생시에는 이렇게 나오지만, 조종 패널의 [화면비율]을 클릭하고 난 다음에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렇게 볼 수 있습니다. 가로 320 픽셀의 동영상을 억지로 늘리는 것이긴 하지만 그래도 화면 전체를 다 쓰는 것이라 더 좋아 보이네요.



보시면 아시겠지만 320×240 해상도에 초당 15프레임인 만큼 PMP 수준까지는 못 되지만 와이드 액정과 잘 어울려서 볼만합니다. 내장 스피커의 음량도 충분하고요.



마치며

지금까지 애니콜 햅틱에서의 음악과 동영상 부분에 대해서 알아봤습니다. 아, 한가지 빼먹은게 있네요. 애니콜 햅틱에서는 음악과 동영상 모두에서 블루투스 스테레오 헤드셋을 이용할 수 있어 특히 음악 감상시 무척 편리하답니다. 휴대폰 본체는 그냥 놔두고 헤드셋만 끼고 돌아다닐 수 있고 전화 통화도 가능하니까요.

그럼 다음 시간에는 애니콜 햅틱의 카메라 기능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기대해 주세요.

Anycall Haptic People

관련 글
2008/03/31 - 애니콜 햅틱 - 삼성전자의 새로운 도전
2008/04/10 - 애니콜 햅틱을 즐기는 일곱가지 방법
2008/04/18 - 애니콜 햅틱과 함께 음악과 동영상의 세계로~!
2008/04/22 - 애니콜 햅틱으로 사진과 동영상 찍어보기
2008/05/01 - 애니콜 햅틱을 위한 악세사리들
2008/05/09 - 애니콜 햅틱 : 삼성전자 블로거 간담회 이야기
2008/05/25 - 다양한 시각에서 본 애니콜 햅틱 이야기, 그리고 마무리

이 글은 블로거 네트워크인 태터앤미디어의 일원으로 애니콜 햅틱 블로거 마케팅에 참여하면서 쓰는 것임을 밝힙니다.
업체 쪽으로 편향된 글을 쓰는 것이 아니냐... 라는 의문을 품으실 수 있겠습니다만, 지금까지 그래왔듯이 저 나름의 기준으로 애니콜 햅틱을 바라보고자 합니다. 그러는 것이 읽는 분들 뿐만 아니라 장기적으로는 업체 측에게도 좋다고 생각하니까요. 모자란 솜씨지만 앞으로 나올 글들 기대해 주시기 바랍니다.



유튜브 LAZION tv 채널 구독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