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갤럭시 스마트폰만 갖고 있는 독특한 기능 가운데에서도 PC와 연동이라는 면에서 Samsung Flow와 Samsung DeX에 관심을 갖고 계시는 분들이 있을 것 같습니다. 이때 편리한 데이터 통신을 가능케 하는 솔루션을 한국의 소프트웨어 개발사인 데브구루(DEVGURU)가 만들었다는 소식입니다.

 

 

데브구루(대표 송지호) 측에 따르면 모바일 USB 데이터 통신 미들웨어 제품인 커넥티비티 스택(Connectivity stack)이 삼성전자의 최신 갤럭시 노트10에 기본 탑재된다고 합니다. 이 커넥티비티 스택은 Samsung Flow와 Samsung DeX에서 USB를 통한 PC 데이터 통신 시 가상 네트워크 계층을 구성, 쉽고 편리한 데이터 통신을 가능하게 해줍니다. 게다가 기존 네트워크 API를 바로 사용할 수 있어 개발 편의성도 좋다고 하는군요.

 

커넥티비티 스택은 DeX 가운데에서도 갤럭시 노트10에 추가된 윈도우 PC나 맥에서 USB 케이블 연결 만으로 데이터 전송 및 DeX를 활용할 수 있는 DeX for PC를 구현하는데 들어간 것으로 보입니다. 별도의 비싼 장비를 구입할 필요가 없이 USB 타입 C 케이블만으로도 DeX를 활용할 수 있게 되어 제법 호평을 받은 기능이지요. 위의 사진에 나온 화면도 맥에 USB 타입 C 케이블을 연결하여 쓰는 모습이지요.

 

2002년 창립한 데브구루의 커넥티비티 스택은 윈도우 하드웨어 인증 서비스인 WHQL 테스트를 통해 호환성 등 품질을 검증하였으며 Windows, Mac, Linux, Android 등 다양한 OS를 지원한다고 합니다. 참고로 데브구루는 최근 Windows Hello 드라이버의 개발 및 인증 지원을 한 바 있습니다.

 

 


유튜브 LAZION tv 채널 구독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