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폰의 대중화 시대를 열었다고 봐도 과언이 아닐 애플의 아이폰을 쓰다보면 참으로 많은 부분에 대해서 편리하게 잘 만들어져 있다고 감탄하지만 보통의 한국인 사용자 입장에서는 답답하거나 아쉬운 부분 또한 존재한다. 그 대표적인 부분이 바로 주소록.


아이폰의 주소록은 우리나라 사용자들에게 있어서 크게 두가지 문제점이 있다. 하나는 한글의 구성원리에 의한 초성 검색이 지원 안된다는 것, 그리고 그룹 문자를 보낼 수 없는 부분이다.


초성검색은 일종의 편법을 이용해서나마 가능하게 되었지만 그룹 문자 또한 이용하는데 어려움이 많았다. 이러한 단점은 비단 아이폰 뿐만 아니라 외산 스마트폰들에게도 있었지만 아이폰을 제외한 대부분의 다른 기종들은 주소록 자체를 교체할 수 있는 등 기능 추가가 비교적 간단하게 이뤄지기 때문에 불만이 덜한 편이었다.

그런 아이폰 사용자들에게 파란이 만든 새로운 앱, USAY(유세이)를 소개한다.


USAY - 아이폰 맞춤형 주소록


파란이 만든 USAY는 한마디로 아이폰 맞춤형 주소록이라 말할 수 있겠다. 아이폰의 주소록에서 모자란 점을 골라내고, 이를 모두 합친 다음 무료 메신저의 기능까지 합친 앱이기 때문이다.


유세이는 이를 위해 아이폰의 기본 주소록과는 별도로 자체 주소록을 갖고 있다. 설치와 함께 주소록 데이터가 이전되고 이를 바탕으로 아이폰 기본 주소록으로는 하지 못하는 다양한 작업을 할 수 있다.


초성 검색, 그룹 문자는 기본, 무료 메신저까지

아이폰의 주소록을 대체하겠다고 나섰으니 그동안 가장 아쉬운 부분이었던 초성 검색은 당연히 지원되며 특히 그룹별로 나눠서 보여주기까지 한다.


그룹 단위로 문자 메시지 보내는 기능은 당연히 기본으로 내장되어 있다. 그룹 문자는 정상적으로 보내지지만 문자 보낸 것을 확인하려면 유세이가 아닌 기본 메시지 함으로 가서 확인해야 한다.



아이폰용 무료 메신저

유세이가 갖고 있는 기능은 단순히 아이폰의 주소록을 강화한 수준만은 아니다. 파란이 유세이를 만들면서 노린 부분은 바로 주소록에 기반한 메시징이다.

휴대폰의 문자 메시지(SMS)가 등장한지 꽤 오래 지나 이동통신사에서는 충분히 투자비를 뽑고도 남았을텐데 여전히 한건에 20원이 넘는 비싼 가격이고 음성 통화 분야에서 기존 휴대폰 통화를 대신하는 더 저렴한 VoIP가 유행하고 있듯이 스마트폰을 중심으로 문자 메시지를 대체하는 메시징 서비스가 유용하게 쓰이고 있다.


스카이프나 MSN, 네이트온 같은, PC에서도 쓰이던 기존 메신저를 이용하는 경우가 있고 What's App이나 카카오톡과 같은 스마트폰이 등장하면서 전용 나온 메시징 서비스가 따로 있는데, 유세이는 그 가운데 후자에 속한다고 볼 수 있겠다.

유세이 사용자를 선택하면 SMS 보내기, 전화하기와 함께 전용 메시징 서비스를 이용한 대화하기도 고를 수 있다.


특히 주소록을 최대한 이용하는 쪽으로 접근하여 문자 메시지와 함께 자연스럽게 메시징을 총괄하는 형태로 가고 있는 셈이다. 유세이를 처음 시작하면 주소록을 자동으로 검색하여 그 가운데 유세이에 등록된 사용자를 분류하여 편리하게 메지시를 보낼 수 있게 하고 있다. 게다가 전용 메시지로 주고 받을 때는 글자 뿐만 아니라 사진이나 동영상도 보낼 수 있게 되어 있다.



웹과의 연동


유세이는 그저 앱으로 끝나지는 않는다. 웹과의 연동을 통해 주소록을 공유할 수 있다. 이때는 파란 계정을 이용하므로 하나씩 필요하다.


주소록은 파란 뿐만 아니라 네이버, 다음, 구글에서도 가져올 수 있다.


이들의 경우에는 전화번호보다는 이메일 주소를 정리하는데 좋을 듯 하다.


아직 다 준비는 되지 않았지만 앞으로 마이홈 서비스와 메신저 서비스도 제공될 예정이다. 웹을 통해 웹을 통해 주소록을 연동시킬 수 있는 기능도 존재한다.



좀 더 빨리 나왔다면

파란은 이번 유세이 뿐만 아니라 아임인이나 푸딩 카메라 등 다양한 앱들을 개발, 출시하고 있다. 주로 기존 애플리케이션이나 서비스를 기반으로 좀 더 편하게 만든 개선형 앱들이 많다.


유세이 또한 아이폰의 기존 주소록의 불편한 점을 분석하여 이에 대한 개선방안을 총 집결시켰다는 느낌이 강하다. 여러개의 앱을 이용해서 해결해야 했던 부분을 하나로 통일할 수 있게 한 것이다.
문제는 이미 아이폰이 국내에 출시된지 어느 정도 시일이 흘렀기 때문에 아이폰 주소록의 불편함에 대해서 사람들이 스스로 해결책을 찾거나 익숙해졌다는 것이다. 몇개의 앱을 이용하여 자신의 아이폰을 딱 맞게 설정해 놓은 이들에게 유세이를 새로 쓰게 하는 것은 쉽지 않은 설득[각주:1]이 될 것이다.
만약 아이폰이 출시되고 2~3달 안에 이 유세이를 출시했다면 꽤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받을 수 있었을 것이지만 현실은 그렇지 않다.
하지만 그렇다고 낙담할 것까지는 없는게, 조만간 아이폰4의 출시와 함께 아이폰 세계로 들어올 신규 사용자들에 대해 공략할 여지가 남아있기 때문이다. 물론 현재 도출되어 있는 문제점[각주:2]이나 준비되지 않은 서비스는 빠른 시일 안에 해결해야 할 것이며 기존의 다른 파란 앱들과의 연계[각주:3] 또한 빼놓을 수 없다.

또 한가지 덧붙일 것은 바로 앞으로 나온다는 안드로이드 버전의 문제.
유세이 자체가 아이폰 전용으로 나와있다보니 안드로이드 버전의 경우 과연 어떤 요소를 장점으로 해서 나올까 하는 부분이 문제가 될 수 있다. OS가 개방되어 있는 안드로이드의 경우 아이폰의 주소록에서 느꼈던 여러가지 문제점들이 이미 해결되어 있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유세이에서 주소록말고 다른 부분을 장점으로 내세울지 고민해봐야 할 것이다. 당연한 이야기지만 안드로이드 버전 출시 또한 너무 늦어지면 안된다.





  1. 기간을 한정해서라도 유세이 사용자에게 다양한 혜택을 제공해야 하지 않을까? [본문으로]
  2. 현재 USAY는 문제점을 해결하고 좀 더 안정적인 1.01이 출시된 상태다. [본문으로]
  3. 다른 앱들을 발판으로 삼아서라도 핵심 앱 하나라도 제대로 성공시키는 것이 중요하다. [본문으로]

유튜브 LAZION tv 채널 구독해 주세요.


  1. Favicon of http://nopdin.tistory.com BlogIcon NoPD
    2010.09.07 08:17

    사용에 지장을 줄만한 버그들이 1.01 에서는 해결 되었는지 모르겠습니다 ^^
    리뷰 잘보고 가구요 트랙백 남깁니다.

  2. Favicon of http://www.thomassabocharmsverkauf.com/ BlogIcon thomas sabo
    2010.09.08 17:06

    단말기입니다. 운영체제 자체의 안정적인 성능 덕분에 빠른 실행속도, 즉각적인 반응, 셀 수 없이 많은 어플리케이션을 통한 다양한 기능 제공으로 아직까지 이보다 더 나은 스마트 폰을 찾기 힘들정도 입니다. 조만간 등장할 아이폰4와 함께 이러한 분위기는 한동안 더 지속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