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텔 아톰을 채용한 미니노트북이 말 그대로 쏟아져 나오는 가운데, 다양한 제조사에서 만들어짐에도 불구하고 거의 비슷한 제원으로 채워진 경우가 많았습니다. 프로세서와 칩셋은 동일한 인텔 것을 쓰니 성능 차이는 거의 없는데다 화면, 해상도 등도 많은 경우 비슷했죠.

그러다보니 많은 기종이 나와서 소비자들을 기쁘게 했지만 몇몇 소수에게는 왠지 아쉬움이 남는 경우가 있었습니다. 한마디로 음료수는 많은데 비슷비슷한 탄산음료만 있는데 우유는 없는 셈이죠. 그럼에도 불구하고 다른 미니노트북들과의 차별성으로 우리의 눈을 끌었던 존재가 있습니다.

오늘 이야기할 제품이 바로 아톰 기반의 태블릿 미니노트북, 회전 가능한 터치스크린의 고해상도 액정을 가진기가바이트 M912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M912의 상자입니다. 이건 해외용이니 정식 제품은 약간 달라질 가능성이 있겠지만 화면이 회전되는 태블릿 노트북임을 자랑하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상자를 열어보니 단촐합니다. 설명서와 드라이버 CD, 어댑터가 있습니다. 물론 정식 출시판과는 다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게 이 녀석 본체입니다. 위에 네모로 된 무늬들이 그려져 있죠? 이왕이면 좀 더 아름다운 무늬면 좋았을텐데 말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왼쪽입니다. 켄싱턴 락과 유선랜 단자가 보이고 그 다음 USB 단자와 SD 메모리 슬롯, 그리고 미니노트북에서 보기 드문 익스프레스 카드 슬롯도 있습니다. 유선랜 밖에 무선랜은 물론 블루투스도 갖추고 있어 통신 면에서는 별 문제가 없어 보입니다. 참고로 나중에 나올 M912의 보급형 모델인 M912S에는 블루투스가 빠질 수 있다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른쪽입니다. 전원 스위치와 USB 단자 2개, 소리 입출력 단자와 외부 모니터 연결용 D-SUB 단자, 그리고 전원 어댑터 단자가 있군요. USB 단자가 3개에 메모리 카드 슬롯, 익스프레스 카드 슬롯 등은 확장성에서는 별 문제가 없는 제품이라는 생각이 들게 합니다.

사진에서는 구별하기 힘들지만 두께는 28~42mm로 약간 두꺼운 편입니다. 회전되는 터치스크린 액정에 익스프레스 슬롯, 2.5인치 하드디스크 등을 내장하다 보니 얍실하게 만들진 못했던 것 같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뒷면입니다. 액정을 돌리고 올리고 내리는 힌지 부분입니다. 실제로 돌려보면 무난하게 움직입니다. 좀 더 든든하면 더 좋았을 거라는 말을 하시는 분도 있더군요.

전체적인 무게는 약 1.3kg 정도로 회전 액정에 터치스크린을 내장한 미니노트북이라는 점을 감안하면 괜찮은 수준입니다.


자, 열어보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부러 목 돌아가는 사진을 골라봤습니다. 회전은 보시듯이 시계 방향으로만 가능합니다. 힘줘서 반대로 돌리면 낭패. 화면 가운데 윗쪽에는 130만 화소 웹캠이 달려있습니다. 그리고 자세히 안 보이지만 액정 왼쪽 모서리에 스타일러스 펜이 들어가 있으며 구석구석 자세히 보면 아시겠지만 회전 액정 탓에 완충용 고무가 박혀있습니다.

M912의 화면이 다른 아톰 기반 미니노트북 제품군들과 다른 점은 크게 세가지입니다. 하나는 보셨다시피 화면이 돌아가는 것, 또 하나는 터치스크린이라는 것, 또 하나는 1280x768이라는 고해상도라는 점입니다.

M912의 화면은 전체적으로 깔끔하고 날카롭기보다는 약간 뿌연 편입니다만 1280x768 해상도를 안았다는 점에서 가독성에는 지장이 없는 수준입니다. 대부분의 아톰 기반 미니노트북은 1024x600 해상도를 채택하고 있는 것과 비교해 보면 확실히 더 많은 여유와 편안함을 줍니다.
대신 8.9인치 화면으로 1280x768 해상도가 글 읽기가 좀 빡세다 싶으신 분은 조만간 나올 1024x600 해상도의 보급형 제품을 생각해 보시는 것도 좋겠습니다.

가독성도 좋지만 또 따져볼 것이 있죠. 화면이 회전함에 따라 보이는 시야각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좀 정신없이 찍기는 했지만 보시다시피 밑에서 바라보는 방향에서 반전이 일어나는 것 외에는 모두 괜찮은 수준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태블릿 상태입니다. 많은 분들이 기대하는 부분, 터치스크린의 활용에 대해서 말해볼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름 연출 장면이긴 합니다만, M912에서 간단하게 글을 쓸 정도는 되지만 본격적인 필기까지는 다소 어렵습니다. 필기감이 고급형 태블릿 노트북 처럼 좋은 것은 아니라는 이야기죠. 물론 이 가격에 그 정도의 필기감을 요구하는 것은 좀 무리가 있긴 하죠. 물론 터치스크린으로서의 역할은 충실하게 수행합니다.


자, 이 다음은 키보드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리뷰용 제품인지라 듕국말이 적혀 있네요. 이쯤에서 세종대왕님 존경합니다! 한번 외쳐주고.

아시는 분은 아시겠지만 이 키보드는 미니노트북 제품군에서 많이 채용되는 녀석입니다. 멀리는 고진샤 K 시리즈에서 가깝게는 아수스 Eee PC 901에도 들어갔죠. 특별히 좋은 키감을 가진 녀석은 아니지만 그렇다고 크게 문제되는 부분도 없는 무난한 녀석이라고 할까요? 키보드 배치도 그리 나쁘지 않은 편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앞에서 봤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밑바닥입니다. 배터리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런 식입니다. 7.2V의 4500mAh 용량의 4셀 배터리입니다. 양쪽으로 셀이 나뉘어져 있는 구조가 와이브레인의 B1을 닮았군요. B1은 통풍 구조 때문에 그렇게 되었지만. 아무튼 이 녀석이 얼마나 버틸지는 뒤에서 다시 살펴보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M912의 매력 가운데 하나는 뛰어난 확장성입니다. 아까 말씀드린 3개의 USB 단자, 익스프레스 카드 슬롯 외에도 메모리는 DDR2, 하드디스크는 2.5인치 제품을 쓰면 되고 미니 PCI 슬롯도 하나 준비되어 있습니다. 마음만 먹으면 무선랜 카드도 교체 가능하군요.
참고로 이 제품에는 2.5인치 하드디스크 대신 트랜센드의 64GB SSD가 장착되어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M912와 Eee PC 901입니다. 거의 비슷하지만 M912가 약간 커보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Eee PC 1000H와의 비교입니다. M912가 더 작죠? 확실히 미니노트북은 미니노트북입니다.



자, 이제 성능을 살펴볼 차례입니다. 일반적인 아톰 미니노트북과 그리 다르지 않겠지만 그래도 빼먹고 지나가기엔 아쉬운 크리스탈마크 2003R3 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무려 31000점이 넘는 결과지만 SSD를 내장한 모델인지라 흥분하시면 안됩니다. 자세히 보시면 혼자서 만점을 넘긴 하드디스크를 빼놓고는 다른 아톰 미니노트북들과 비슷한 수준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수스 Eee PC 1000H의 크리스탈마크


참고로 리뷰에 사용된 SSD는 M912 제품군 가운데 고급형인 M912 ALIVE에 채택될 SSD로 실제 출시품에 내장될 SSD는 리뷰에 사용된 것보다 더 성능이 올라간답니다. SSD에 관심있으신 분들은 한번 눈여겨 보시길.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게임의 경우도 다른 아톰 기반 미니노트북들과 대동소이한 편입니다. 해상도는 다소 올라갔지만 크게 다르진 않습니다. 아래는 참고용으로 카트라이더 플레이 영상입니다. 삼각대가 없어 흔들리는 것을 용서 부탁드립니다.




동영상
테스트 결과도 마찬가지입니다. KMP 2.9.3.1432의 내부 코덱으로만 돌려봤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H.264 코덱이 아닌 한 대부분의 720p 동영상은 무리없이 볼 수 있고 MPEG2로 인코딩된 경우 1080p의 풀HD 해상도에 무려 19Mbps의 비트레이트 동영상도 볼 수 있습니다. 확실히 인텔 아톰 1.6GHz의 성능은 나쁘지 않습니다.



배터리 시간은 어떨까요?
M912에 기본 제공되는 4셀의 7.2V, 4500mAh 용량의 배터리는 공식 제원 상으로는 3시간의 사용시간을 보장하고 있습니다.

인터넷으로 데이터를 주고 받으며 분산처리 연산을 수행하는 코리아앳홈과 720x400의 DIV3 코덱에 1.64Mb/초의 비트레이트로 인코딩된 동영상 2편을 교대로 틀어 평가해 보았습니다.

- 코리아앳홈(무선랜 켜고 화면 최대 밝기) : 1시간 52분
- 동영상 감상(무선랜 끄고 화면/볼륨 최대 밝기) : 1시간 53분

아쉽게도 두시간이 좀 안 되는 결과입니다. 둘 다 부하가 많은 작업이라 실 사용시간은 2시간~2시간 30분 정도로 봐도 큰 무리는 없을 것 같습니다만, 이 모델이 SSD를 내장한지라 하드디스크를 가진 일반형 모델보다 배터리 시간면에서 다소 유리한 편인데도 이 정도라면 대용량 배터리가 필요한게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드는군요.


발열과 소음
면에서는 본체를 만져보면 어느 정도 뜨거움이 느껴지고, 팬 소음도 들립니다. 굉장히 심한 정도라기 보다는 조용한 기종은 아니라는 정도로 말해두면 될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금까지 기가바이트의 태블릿 미니노트북 M912에 대해서 살펴봤습니다. 같이 보셨다시피 이 제품은,
  • 1024x600 해상도는 너무 답답하다.
  • 터치스크린 액정이 좋다.
  • 회전형 액정이 좋다.
  • 익스프레스 카드 슬롯용 주변기기를 이용하겠다.
  • 확장성이 좋은 미니노트북을 찾는다.
  • 적당한 해상도로 들고 다니기 쉬운 실용적인 성능의 미니노트북이 좋다.

이런 분들에게 잘 어울립니다. 대신,
  • 8.9인치 액정에 1280x768 해상도를 알아보기 힘들다.
  • 필기를 정말 많이 하겠다.
  • 조금이라도 두꺼운 기종은 싫다.
  • 회전형 액정 필요없다.
  • 터치스크린 액정 필요없다.
  • 조금이라도 저렴한 기종이 좋다.
  • 조용한 환경에서 쓸 제품을 원한다.

이런 분들에게는 어울리지 않습니다. 다른 제품에 눈을 돌려보시는 것도 좋겠네요.

종합적으로 살펴보면 70만원대의 가격으로 다른 미니노트북에 비해 다소 비싼 점은 아쉽긴 하지만 이를 감수할 수 있다면 충분히 눈을 둘만한 제품이 아닐까 하는데, 여러분의 생각은 어떠신지요?


관련글
2009/07/23 - 고해상도 태블릿 넷북, 기가바이트 T1028X HD 국내 출시
2009/04/15 - 기가바이트의 태블릿 미니노트, T1028M 미리보기
2009/03/16 - 기가바이트 태블릿 넷북 T1028 소식

2008/06/10 - 컴퓨텍스의 아톰 기반 미니노트북 대열전
2008/08/20 - 기가바이트의 태블릿 미니노트 M912 1차 예약판매



유튜브 LAZION tv 채널 구독해 주세요.


  1. Favicon of http://chitsol.com BlogIcon 칫솔
    2008.08.31 09:06

    호.. SSD 모델이라니 눈에 들어오는군요. 터치로 뭔가 해보고 싶은 분들에게는 괜찮은 아이템이 아닐까 싶습니다. ^^

  2. Favicon of http://pinluid.pe.kr BlogIcon andu
    2008.08.31 09:08

    확실히 제가 전에 노렸을 만큼 좋긴 한데,
    쓸데없이 크고 확장성에 비해 성능이 아톰인게 좀 그렇지요...
    8.9"는 1620후속이 진리인 듯...

  3. 멍멍고양이
    2008.08.31 10:09

    터치나 키보드는 고진샤 k시리즈 수준을 생각하면 될꺼 같고 해상도도 8인치대 치고는 좀 높군요. 개인적으로 보급형은 1024x768 해상도를 지원하는 4:3 비율의 10인치 제품이 나오면 좋을꺼 같은데 1024x600이라 아쉽네요. 아직도 회사 업무용 프로그램중 하나가 1024x768해상도만 지원해서 와이드 해상도 지원 미니 노트북은 구입할 엄두가 안나네요.

  4. whrkr
    2008.08.31 10:10

    실망이네요... 역시 타블렛힌지는 하려면 더 확실히 하던가.. 어설프게하면 이도저도 아니게되는군요...

  5. pctools
    2008.08.31 10:54

    얼마전에 용산가서 전시된것을 보았는데 타블렛 모드로 돌려서 누일 경우 밑에 본체와 결쇠를 거는 부분이 없던것 같아서 당황했습니다.

  6. m912
    2008.08.31 11:14

    혹시 대용량배터리 안나올까요? 아님 추가 배터리라도...
    다른건 다 괜찮고 감수할만 한데 배터리 정말 안습이군요...

  7. darkseenee
    2008.08.31 15:55

    ssd빼고는 아톰이라 성능이 비슷하군요 ^^

  8. 놋북갖고싶다
    2008.08.31 16:07

    딱 70만원이라면 과감하게 질러볼만 하다고 생각하나 그래도 하드용량은 걸림...
    SSD로 120기가쯤 되고 75만원이라면 걍 지를텐데...
    카트 돌아가는 걸로 봐선 램도 1기가는 되는 듯 하니 큰 문제 없어보이고 좋은 듯...

  9. 지나가다
    2008.08.31 20:49

    윗분님/ ssd 120 기가 가격만 해도 100만원정도 하겠네요... ssd가격이 무슨 하드가격도 아니고...

  10. sttack
    2008.08.31 23:59

    만화책보기 . 영화 애니 미드 강의 보려고 살까 했는데...
    너무 조루군요.
    pmp로 만화책 보려니 아래로 내려보는게 답답해서리..
    해상도 좋은 피멩피는 세로로 볼수 있으려나..

  11. 우자
    2008.09.01 07:53

    늑돌이님 제가 알기론 ssd라고 해서 하드보다 전력소모면에서 이득을 보는것 만은 아니라고합니다.
    하드디스크의 경우 사용할 때만? 전력을 소면하는데 ssd의 경우 사용하던 안하던 계속 전력을 소모한다고 하네요^^(정확히는 제가 지식이 없어서 모르겠지만)

  12. Favicon of http://blog.ebuzz.co.kr BlogIcon buzz
    2008.09.01 13:39

    늑돌이님의 해당 포스트가 9/1일 버즈블로그 메인 탑 헤드라인으로 링크되었습니다.

  13. Favicon of http://minstrel.kr BlogIcon Minstrel
    2008.09.02 12:08

    출시전에 구매욕을 불러일으켰던 제품이었는데 상실된 기분..

  14. Favicon of http://www.photobae.com BlogIcon photobae
    2008.09.12 13:08

    전 사진작가로 여행을 많이 하기 때문에 휴대성이 좋고 사진과 글을 많이 올릴수있는 걸로 하나 장만하려고 님의 글을 열심히 체크하며 선택에 고민을 하고 있습니다
    님이 언급한 아래의 내용에 적합한 제품이 있나요?
    추천부탁합니다

    "8.9인치 액정에 1280x768 해상도를 알아보기 힘들다.
    필기를 정말 많이 하겠다.
    조금이라도 두꺼운 기종은 싫다.
    조용한 환경에서 쓸 제품을 원한다"

    '터치스크린'과 '저렴한 가격'부분은 빼고 대신 추가로 LED화면에 전문사진편집과 저장용량이 큰 ssd를 장착한 것이면 좋겠습니다. 테블릿형이면 회전형 액정은 필요하겠네요. 특히 태블릿이 고급형이라면 금상첨화(제가 타이핑이 워낙 느린지라..)
    너무욕심이 과한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