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2세대 Eee PC인 901과 1000H에 대한 겉 모습을 살펴본 지난 1부 겉 편에 이어 오늘은 그 기능과 성능, 그리고 실 사용시의 장단점, 그리고 결론을 내리는 2부 속 편이다.

2세대 Eee PC 비교 리뷰 - 901 대 1000H, 1부. 겉


■ 화면과 소리

두 제품 다 화면은 보급형의 액정이 들어가 있지만 쓰면서 문제가 될 정도는 아니다. 각각 8.9인치와 10.2인치인 901과 1000H의 액정은 무난한 수준이며 밝기로 따진다면 1000H가 더 우수하다.

다만 두 제품이 이용하는 1024x600은 가장 기본적인 수준의 해상도기 때문에 좀 더 많은 데이터를 표시하기에는 다소 모자라다. 특히 이미지 편집 도구를 쓰기에는 많이 답답하다.

내장 스피커에서 나오는 소리는 1000H가 더 크다. 미니노트북으로서 대단한 수준은 아니지만 901보다는 나은 편. 그렇다고 901도 열악한 수준은 아니었다.


■ 입력

키보드는 단연코 1000H가 훌륭하다. 고진샤의 K 시리즈나 Eee PC 701 등 7인치 미니노트북에 예전부터 채용되었던 901의 키보드는 크기에 비해 나쁘지 않은 수준이긴 하지만 키 피치나 배치면에서 1000H를 따라갈 수는 없다.
특히 1000H의 키보드는 경쟁사 제품들에 비해서도 상당히 우수한 편으로 문서 입력이 주 용도라면 1000H가 나을 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키보드와 함께 노트북PC의 양대 입력도구라 할 수 있는 터치패드의 경우 두 제품이 크기까지 동일하다. 특히 Eee PC에는 멀티 터치 기능이 내장되어 있어 무척 편리하지만 버튼이 딱딱해 잘 눌러지지 않는 부분은 불편했다.



■ 무선통신

두 제품 다 일반적으로 지원하는 802.11b/g가 아닌 802.11n까지 지원하여 이 규격의 AP를 가지고 있는 이들에게는 상당한 속도 향상이 있다(불행히도 늑돌이는 없기 때문에 시험해볼 수 없었다). 이뿐만 아니라 블루투스 2.0+EDR 규격 또한 기본 제공한다는 점에서 일반적인 미니노트북에서 바랄 수 있는 무선 통신 관련 부분은 다 있다고 봐도 좋을 것 같다.
이는 관련 모듈을 제조 단가에서 빼고 더할 수 있는 것으로 보지 않고 Eee PC 전용 주변기기까지 준비하고 있는 아수스의 멀리 바라보는 눈에서 비롯했다고 볼 수 있다.


■ 확장성

두 제품 다 하단의 뚜껑을 열면 메모리와 저장장치를 교체할 수 있게 되어 있다.

- Eee PC 901
사용자 삽입 이미지

D 드라이브의 SSD와 메모리를 교체할 수 있다. 메모리는 DDR2로 2GB까지 늘릴 수 있는데, SSD 또한 다른 제품으로 교체할 수 있다.

참고 : 2008/07/26 - 버팔로, 아수스 Eee PC 901 전용 SSD 32/64GB 발표 (가격 정보 추가)

초기 제품에서만 존재하던 ZIF 소켓은 없어져서 따로 달아주지 않는 한 1.8인치 하드디스크로의 확장은 힘들 것으로 보인다.

참고 : 2008/07/16 - 아수스 Eee PC 901, 하드디스크 개조 불가능해진다.


- Eee PC 1000H

사용자 삽입 이미지

1000H는 확장성에서 일반 노트북과 비슷하다. 2.5인치 SATA 하드디스크는 규격에 맞는 다른 제품으로, DDR2 메모리로 2GB까지 확장 가능하다.



■ 발열과 소음

901의 경우 하드디스크 대신 플래시 메모리의 SSD를 채용한 탓인지 발열은 어느 정도 느껴지지만 소음은 적은 편이다. 반면 1000H는 발열 면에서는 무시할만 하지만 소음이 좀 있는 편.
개인차가 있겠지만 늑돌이에게는 두 제품 다 거슬릴 정도는 아니었다.



■ 성능 평가

몇가지 기준으로 두 제품의 성능 평가를 해보자. 물론 두 제품 다 같은 프로세서와 칩셋을 쓴다는 것을 잊지 말자.

1. 크리스탈마크 2004 R3

늑돌이가 즐겨 쓰는 크리스탈마크 2004 R3다. 차례차례 살펴보자

- Eee PC 1000H

사용자 삽입 이미지

- Eee PC 901

사용자 삽입 이미지

종합 점수로는 약 2000점 차이로 1000H가 앞선다. 같은 프로세서와 칩셋을 채용하고 있는 만큼 다른 부분에서는 크리스탈마크의 오차 범위로 판단할 수 있는 정도의 차이지만 특히 저장장치 속도에서 큰 차이가 난다.

좀 더 자세하게 살펴보자. 저장장치의 속도만 따로 평가하는 크리스탈디스크마크다.

- Eee PC 1000H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시다시피 1000H에는 80GB의 일반적인 2.5인치 5400RPM SATA 하드디스크가 들어가 있다. 속도도 그리 나쁘지 않은 편이다.


- Eee PC 901

반면 901에는 4GB와 8GB로 나뉘어진 SSD가 들어가 있다. 문제는 901의 SSD가 보급형의 제품으로 꽤 속도가 느리다는 것.

이것은 좀 더 빠른 4GB의 C 드라이브에서의 결과이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래는 더 느린 D 드라이브의 결과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1000H에 쓰인 '일반적인' 2.5인치 노트북용 하드디스크와 비교하면 많이 느리고, 특히 기록 면에서 상당한 속도 차이가 있는 것을 알 수 있다. 즉, 901에는 기록 작업이 자주 들어가는 종류의 프로그램은 설치하지 않는게 좋다는 뜻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Eee PC 901의 SSD


여기에 더불어 SSD의 작은 용량은 901의 용도를 많이 제한시켜 버리는 문제점이 된다. 특히 큰 공간이 필요한 프로그램의 경우 본체 만으로는 설치 자체가 불가능해질 수 있다. 이 글 조금 뒤에 그 프로그램을 만나게 된다.




참고로 두 제품의 부팅 영상이다. SSD를 채용한 901이 BIOS 초기화 속도가 다소 느림에도 불구하고 부팅에서는 더 빠르다.



2. 3D마크 2001SE / 2006

901과 1000H에는 한세대 전의 내장 그래픽엔진인 인텔 GMA950이 들어가 있다. 그렇다고 해서 못 쓸 수준은 당연히 아니다.

- Eee PC 901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Eee PC 1000H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당연한 이야기지만 앞에서도 말했듯이 같은 칩셋과 프로세서의 사용으로 성능 차는 거의 보이지 않음을 알 수 있다.

이는 다른 테스트에서도 드러난다.



■ 게임 플레이

딱 두가지만 돌려봤다. 카트라이더와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다.



카트라이더는 전원이 꽉 찬 풀방에서도 게임은 할만하다. 다소 끊긴다는 분들도 있는데 늑돌이는 게임하는데 별 무리는 없었던 것 같다. 동영상의 형편없는 운전솜씨는 오랜만의 늑돌이 탓이다. -_-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에서는 어느 정도 게임은 즐길 수 있지만 사람이 많아지면 다소 느려지는 현상이 있다. 타렌 밀농장과 언더시티를 오가며 타임테스트를 해봤더니 평균 초당 23프레임 정도가 나온다.

위 두 게임에서 두 기종의 속도 차이는 거의 없었지만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의 경우, Eee PC 901에서 돌리기에는 결정적인 문제점이 있다.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는 설치 후 8기가를 훌쩍 넘는 대용량의 게임인데, 이는 901의 D 드라이브 용량에 다 안 들어간다. 덕분에 테스트는 외장 하드디스크를 이용했다.


■ 동영상 테스트

이 경우에도 Eee PC 901과 1000H은 거의 동일한 성능을 보여준다. KM 플레이어 2.9.3.1432 저사양 옵션으로토 테스트 해봤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H.264의 경우 720p / 4.65Mbps까지는 재생 가능했고 그 밖에는 1080p도 재생 가능한 경우가 많았다. 풀HD를 완벽하게 재생할 수는 없었지만 이 정도면 만족스러운 성능이 아닐까 한다.


■ 배터리 테스트

Eee PC 901과 1000H가 우리나라에 판매되면서 경쟁기종을 제압한 가장 큰 이유는 역시 기본으로 6셀 배터리를 제공했다는데 많은 분들이 동의하실 것이다. 아수스가 이 6셀 배터리의 위력은 대단하다.
일단 일반적인 경우에 있어서 가볍게 4시간을 넘겨주는 이 배터리를 테스트해봤다.

인터넷으로 데이터를 주고 받으며 분산처리하는 코리아앳홈과 720x400의 DIV3 코덱에 1.64Mb/초의 비트레이트로 인코딩된 동영상 2편을 교대로 틀어 평가해 보았다. 둘다 화면 밝기와 소리를 최대로 했으며, 코리아앳홈에서는 블루투스를, 동영상 테스트의 경우에는 무선랜과 블루투스를 모두 껐다.

- Eee PC 901 : 코리아앳홈 - 3시간 33분 / 동영상 - 4시간 11분
- Eee PC 1000H : 코리아앳홈 - 3시간 49분 / 동영상 - 3시간 23분

둘 다 고부하 상태에서도 3시간 이상의 배터리 지속시간을 보여주지만 두 기종이 약간 차이가 나는데, 코리아앳홈에서는 1000H가 나았지만 동영상을 볼 때는 SSD의 특성상 901이 더 유리한 것을 알 수 있다.



■ 결론

지금까지 아수스의 2세대 Eee PC인 901과 1000H을 비교하면서 살펴보았다. 두 제품 다 나름대로 꽤 괜찮은 완성도로 우리 앞에 다가섰으며, 보급형 시장에 맞게끔 잘 차려입었다는 생각이다.

두 제품은 인터넷 서핑, 기본 업무 처리, 동영상이나 간단한 3D 게임을 즐기는데 충분하도록 만들어졌으며 802.11n 무선랜과 블루투스는 무선 통신에 있어서도 부족함이 없게 한다. 여기에 6셀 배터리를 기본 제공하여 긴 사용시간을 보장한다.
이 정도라면 901이나 1000H 모두 특별히 고성능을 원하거나 고해상도 화면을 원하지 않는 이용자라면 나름대로 만족할 수 있을만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901과 1000H의 수요층은 다음과 같이 갈라질 수 있다.


ㄱ. 901이 필요한 사람
- 다른 것보다 휴대성이 중요하다.
- 크로스백이나 핸드백에 넣어 다니고 싶다.
- 저장장치 용량이 적어도 상관없다.


ㄴ. 1000H가 필요한 사람
- 노트북PC가 필요한데 좀 작아도 된다.
- 난 키보드가 무척 중요하다.
- 화면이 10인치는 되어야 한다.
- 저장장치 공간이 넓어야 한다.


결국 휴대성 좋은 PC를 원한다면 901을, 조금 작은 노트북PC를 원한다면 1000H를 고르는 것이 현명한 선택이 될 것이다.


관련 글
2008/06/10 - 컴퓨텍스의 아톰 기반 미니노트북 대열전
2008/06/14 - SSD가 하드디스크보다 좋은 네가지 이유
2008/07/16 - 아수스 Eee PC 901, 하드디스크 개조 불가능해진다.
2008/07/18 - 아수스 Eee PC의 대타(?), 904HD 모델 소식
2008/07/26 - 버팔로, 아수스 Eee PC 901 전용 SSD 32/64GB 발표 (가격 정보 추가)
2008/07/27 - 아수스 Eee PC, 한국에서 4주만에 3천여대 판매 및 다양한 소식
2008/08/12 - 컬러판 Eee PC 1000H 미니노트북 예약 판매
2008/08/22 - 윈드 U100, 넷북 시장에 도전하는 MSI의 승부수




유튜브 LAZION tv 채널 구독해 주세요.


  1. whrkr
    2008.08.26 09:34

    역시 라지온!!

    잘봤습니다.. ㅋ
    남자들에겐 1000H 가 더 나아보이네요... 901보다 쓰기쉬운 키보드에 뭐.. 남자가 1000H도 무겁다고하면
    그건 문제죠.. -_-;;

    넉넉한 저장공간도 좋고...


    근데 왜 난 901에 끌리지.. -_-;;

  2. whrkr
    2008.08.26 09:34

    아... 하나 뺴먹은게 있네..
    1등~! ㅋㅋ
    늑돌이님 동굴에서 리플은 제가 1등 많이하네요 ㅋㅋ

  3. Favicon of http://blog.daum.net/miriya BlogIcon miriya
    2008.08.26 10:03

    제 가방안에 들어가는 유일한 넷북이라는 이유로 901을 샀습니다. ㅎㅎ
    곧 인증샷 올리지요~

  4. Favicon of http://www.mobizen.pe.kr BlogIcon mobizen
    2008.08.26 10:29

    아.. 요즘 행복한 고민입니다.
    901 아카데미와 외장형 하드를 선택하느냐, 늑돌이님이 소개해주신 레노버 아이디어패드 S10를 기다리느냐...

  5. Favicon of http://bulmyeol.net BlogIcon 불멸의 사학도
    2008.08.26 15:57

    음... 그래도 아톰으로 올라가서 720p HD영상 정도는 제대로 재생할 수 있을 줄 알았는데, 그정도로 성능이 좋진 못한 모양이네요...

    그런데 H.264의 경우엔 외부 코덱을 등록해서 재생하신 건가요? 그게 아니라 KMP자체코덱을 이용해서 한 거라면 외부 코덱을 등록할 경우엔 720p까진 무리없이 재생 가능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6. 2008.08.26 16:23

    아톰1.6 에서 coreavc 먹이면 h264 720p 어느정도는 정상재생합니다만.. 비트레이트 가 높을 경우엔 끊겨요..

    코어솔로 1.2gh에서도 h264 720p 비트레이트 높으면 끊기는데 아톰은 설명할 필요도 없죠..

    펜m 1.2 ( 도선) 에선 h264 720p 아톰보다 더 끊기드라구요... 명령어발에서 아톰이 도선1.2 보단 동영상을 더 잘돌리는듯..

    h264 720p 를 완벽히 돌릴려면 샐러론m 1.8 gh 또는 코어듀오1.2gh 정도는 되야 비트레이트에 무관하게 돌아갑니다

    지금까지 출시된 10인치 미만의 미니놋북중에 h264 720p를 완벽히 재생할 수 있는 놈은 오로지 후지쯔 p1620 [코어2듀오1.2] 그놈 뿐인듯...

  7. Favicon of http://maronet.tistory.com BlogIcon Maro
    2008.08.29 22:53

    예전 QOQ가 생각나네요,

    랩탑의 전성시대를 기대해봅니다 ㅋㄷ

  8. Favicon of http://bulmyeol.net BlogIcon 불멸의 사학도
    2008.08.30 21:13

    저도 제 K601로 확인해보니, H264코덱을 쓴 720p 동영상임에도 돌아가는 게 있긴 있더라구요...(물론 CoreAVC를 적용한 상태에서 말이죠...) 그런데 이것도 그나마 전투씬에 돌입하거나 하면 영상과 소리가 따로놀기 시작하죠... 물론 대부분은 시작하자마자 느려지고 싱크가 어긋나기 시작해서, 마우스조차 움직이기 어려울 정도가 되지만요... 어느정도는 코덱 설정과 플레이어 설정을 잘 다루는 가에 달려있는 것 같기도 합니다. 그런데 그래픽 성능을 높여준다는 유틸리티들이 정말 도움이 되는 지 모르겠네요... 그런 것들은 일단 시스템자원과 그래픽 메모리 대부분을 현재 실행하는 그래픽 프로그램에 쏟아붇는 원리인 것 같은데, 어차피 KMP같은 재생기들은 시스템 자원 활용율 옵션이 존재하니까요...

  9. Favicon of http://pinluid.pe.kr BlogIcon andu
    2008.08.31 09:21

    바이오스가 아무것도 안뜨는군요;;
    그리고...카트라이더는 방에서 게임 시작하는 장면이 벤치로서 중요합니다.

    • Favicon of https://lazion.com BlogIcon 늑돌이
      2008.09.03 12:43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1000H는 기본으로 바이오스가 안 뜨게 되어 있어서 901도 그렇게 해놓고 부팅시켰습니다.

      카트라이더의 경우, 두 제품 다 방에서 시작하는 동안 특별히 대기시간이 많이 걸리지는 않았습니다만, 다음번 동영상 촬영시에는 참고하겠습니다.

  10. Favicon of http://darthsage.tistory.com BlogIcon 서쪽노을
    2008.09.03 21:49

    백팩을 매고다니시거나 남자분들이라면 1000h가 나을 것 같습니다. 901과 1000h의 타이핑 감은 정말 말로 표현 못할정도로 차이가 큽니다. 실제로 타이핑 해보고 고민없이 1000h를 선택했습니다. 고민되는 분들이 계시다면 픽스딕스 가셔서 두개 타이핑 해보세요. 차원이 다릅니다.

  11. Favicon of http://myusalife.com BlogIcon 샴페인
    2008.10.07 07:52

    좋은 비교분석 감사합니다.
    시간이 지날 수록 점점 1000h 쪽으로 더 기울게 되는군요.
    긴 배터리 시간이 EEE 노트북의 최대 강점이 아닌가
    싶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