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11월 조용히 출시된 모토로라의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디파이(defy)에 대해서 아직 모르시는 분이 많을 것이다. 혹 디파이를 안다 해도 방수가 되는 특이한 스마트폰 정도로만 알려져 있는 경우가 대부분일 것이다.
하지만 직접 써본 디파이는 의외로 흥미만점의 스마트폰이었다. 다섯가지로 정리해 본 디파이가 가진 특징, 과연 어떤 것인지 지금부터 살펴보자.


1. 거친 환경에서 강하다.


디파이하면 광고 탓인지 방수 이야기만 나오는 경우가 많은데, 정확히 말해서 디파이의 방수 수준은 생활 방수 다. 순간적으로 젖거나 물에 노출되었을 때 정도는 괜찮지만 장시간 물에 담가두면 문제가 될 가능성이 있다. 바다에 헤엄치러 갈 때 같이 물 속에 들어갈 정도는 아니라는 것.
그럼에도 불구하고 민감한데다 비싸기까지 한 전자제품인 스마트폰이 그 정도라도 방수되는 것은 매우 쓸모있는 부분이다. 특히 물에 접할 일이 많을 주부들에게는 딱 좋을 수준[각주:1].

그러나 디파이가 강한 것은 물 뿐만 아니다. 액정 유리는 요즘 유명해진 고릴라 글래스(Corning Gorilla Glass)를 이용, 긁힘에 강하며 먼지유입 방지도 되어있어 모래나 먼지 등이 유입될 가능성이 적다. 한마디로 말하면 야외활동을 즐기는 분들에게 가장 나은 스마트폰이라는 것.
그래서인지 디파이에는 달리기와 자전거를 타면서 이용할 수 있는 Running Mate와 Bike Mate의 한국판이 각각 기본으로 탑재되어 있다.


이렇게 터프한 녀석들은 보통 보호를 위한 외장 때문에 무게가 무거워지는데 112.5g으로 별 부담되지 않는 정도인 것도 마음에 드는 부분이다.


2. 800MHz지만 느리지 않다.

디파이의 두번째 흥미로운 부분으로 CPU가 있다. 비록 800MHz의 클럭 주파수로 1GHz가 즐비한 요즘에 시대를 역행하는 것 같지만 결코 그렇지 않다. 디파이에 들어있는 OMAP 3610 800MHz CPU는 최신 아키텍처인 Coretex A8에다 새로운 공정으로 생산했기 때문에 더 적은 소모 전력과 빠른 속도를 자랑한다.


참고로 스냅드래곤 1GHz를 채용한 넥서스원이나 HTC 디자이어가 500점 언저리에서 머물고 있는 것과 비교해 보면 그 차이가 극명하게 드러날 것이다.


원래 이 프로세서에는 3D 가속 엔진이 빠져있지만 모토로라에서 별도로 PowerVR SGX530을 추가했기 때문에 3D 성능 또한 쓸만하다.


스냅드래곤 1GHz를 채용한 제품들의 결과가 30FPS 전후에서 머무는 것을 볼 때 확실히 앞서있는 수준이다.
즉, 디파이의 800MHz는 1GHz의 스냅드래곤과 비교해도 전혀 뒤질게 없는 800MHz인 셈이다.


3. 군더더기없는 컴팩트한 디자인

디파이의 또 하나 특징적인 부분은 군더더기 없게 만들어진 컴팩트한 본체를 들 수 있다.


다른 스마트폰들은 액정이 있지만 그 주변의 공간을 별 이유없이 차지하는 베젤이 있어서 전체적으로 본체는 커진 반면, 디파이는 3.7인치의 480x854의 액정에도 불구하고 매우 컴팩트하다. 이는 다른 스마트폰들과 비교하면 쉽게 알 수 있는데, 왼쪽에 있는 전작인 모토쿼티는 모토로라의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제작 초기에 나온데다 쿼티 키패드를 단 만큼 커진 제품이다. 화면은 같은 3.7인치지만 이 정도로 크기가 다르다.

구멍에는 방수를 위한 캡이 준비되어 있다.


덕분에 여성의 손에도 한손에 잡힐 정도의 크기를 자랑한다. 두께가 얇은 편은 아니지만 폭이 좁아서 쥐는 느낌은 매우 훌륭하다. 손에서 벗어나지 않는 듯한 감각.



4. 부족함 없는 제원

2번에서 성능을 논했지만 이를 제외하더라도 디파이는 제원 면에서도 최신 스마트폰에 비해 별 손색이 없다.


3.7인치의 480x854의 16대9 와이드 화면비를 제공하는 정전식 터치스크린은 이전 모토로이나 모토쿼티에 비해 훨씬 밝고 가독성이 좋아졌으며 802.11n까지 지원하는 무선랜, 블루투스 2.1+EDR은 기본이다.

특히 모토로이나 모토쿼티 이용자들에게는 힘든 부분이었던 내장 메모리 부족 또한 해결되었다. 무려 2GB의 저장용 플래시 메모리를 내장하고 있으며 RAM 또한 512MB로 넉넉하다.


전면 카메라는 없지만 후면 카메라는 500만 화소에 AF가 가능하며 LED 플래시도 내장되어 있다. DMB는 없지만 FM라디오 수신이 가능하다.

OS는 안드로이드 2.1이지만 2.2까지의 업그레이드는 예정되어 있다.



5. 모토블러(MOTOBLUR)와 커텍티드 뮤직 플레이어

디파이의 장점 가운데 빼놓을 수 없는 부분으로 두가지 독특한 소프트웨어가 있다. 그동안 우리나라에는 소문으로만 무성했던 모토로라만의 SNS 특화 인터페이스인 모토블러가 디파이를 통해 드디어 한국 사용자들에게 제공된 것이다.


모토블러란 트위터, 페이스북 등의 SNS 서비스를 스마트폰에 자연스럽게 연계하는 소프트웨어로 안드로이드용 위젯이나 앱으로 작동하면서 기존에는 분리되어 있던 주소록과 메시지함 등을 통합시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게 해준다. 이미지 파일을 올릴 수 없다는 단점이 있지만 쓰기에는 꽤 편리하다.


또 한가지 눈에 띄는 소프트웨어는 커넥티드 뮤직 플레이어로 음악을 재생하면서 네트워크에서 해당 노래에 대한 정보를 불러들여오는 기능을 갖고 있으며 관련 뮤직비디오도 검색할 수 있다. 물론 FM라디오 기능 또한 통합되어 있다.
기능 구현에 급급한 다른 스마트폰들의 기본 소프트웨어에 비하면 확실히 한발 앞서있다는 걸 느낄 수 있을 것이다[각주:2].





 
지금까지 새로운 스마트폰, 모토로라 디파이(Defy)에 대해 살펴봤다.

현재 시장에는 다양한 안드로이드 스마트폰들이 나와있지만 디파이를 보면 확실히 1세대와는 다른 무엇인가가 느껴진다. 실용의 기운이 꽉 차있다고나 할까? 필요없는 허세는 없고 스마트폰으로서 필수적인 요소는 튼실하다는 생각이다.
디파이 또한 단점이 없는 것은 아니지만 이런 요소들을 살펴볼 때 꽤 매력적인 스마트폰이라는 점은 확실한 것 같다. 디파이에 대한 이야기는 다음 리뷰에서 다시 한번 살펴보자.


  1. 산지 일주일도 안된 고가의 스마트폰 ㄱ을 아이가 쭉쭉 빨아먹어서 침수되는 바람에 유상 AS를 받아야 했던 슬픈 사례를 잘 알고 있다. [본문으로]
  2. 이런 개념의 기본 소프트웨어는 우리나라에는 소니에릭슨의 엑스페리아 X10을 통해 먼저 소개된 바 있지만 전세계를 기준으로 보면 모토로라가 먼저일 듯. [본문으로]

유튜브 LAZION tv 채널 구독해 주세요.


  1. Favicon of http://hpprinting.co.kr BlogIcon 해피프린팅
    2010.12.16 10:35

    디파이에 대한 리뷰는 많이 보았지만 모토블러에 대한 리뷰는 많이 접하지 못했었는데 늑돌이님 글을 보고서야 알게 되었네요.. 정말 편해보이는데요? 게다가 의외로 처음에는 디파이가 디자인이 많이투박하다 생각했는데 이상하게도 첫인상보다 점점 좋아보여지는 폰 중에 하나인 것 같아요. 좋은 리뷰 잘 보고 갑니다. ^^

  2. Favicon of http://loved.pe.kr BlogIcon 러브드웹
    2010.12.16 11:46

    모토로라 디파이 요거 정말 마음에 들더라고요~ 디자인이 약간 장난감 같은 분위기가 좀 걸리긴 하지만 기능과 성능이 아주 특별해서 좋아요~

  3. Favicon of http://pavlo.kr BlogIcon pavlomanager
    2010.12.16 12:14

    디파이 구매 신중히 고려중입니다..

    모토로라 쿼티도 나왔더라구요. 쿼티도 참 탐나는 제품....

  4. Favicon of https://uddong.tistory.com BlogIcon Mashable
    2010.12.16 16:28 신고

    아~~ 방수가 생활방수수준이였군요~~ 한 10m방수인줄~~

  5. Favicon of http://halfelf82.tistory.com BlogIcon 미리나이루
    2010.12.16 16:53

    뭡니까아아;;; ㄷㄷㄷㄷㄷ 스트릭도 국내출시 된대서 돈도없는대 .. 지름신 살짝 오셧다 가시는대 말이죠 이러시면 곤란합니다 ... 만 심각하게 땡기는군요.. X1 도 한계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