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더작은모바일/#스마트폰

LTE, 보통 사람은 이해할 수 없는 세가지

반응형

화려한 수식어란 수식어는 다 달고 4세대 이동통신인 LTE가 출발한지도 벌써 4개월이 지났습니다. SK텔레콤과 LG유플러스를 통해 벌써 80만이 넘는 사용자가 LTE로 넘어가고 LTE를 아직 도입하지 않은 KT는 LTE 서비스를 위한 대역을 확보하기 위해 2G 서비스를 조기 종료하려다 법원에 의해 중지당하기도 했습니다.

이렇듯 우리나라의 이통 3사는 모두 함께 손을 잡고 젖과 꿀이 흐르는 LTE 나라로 달려가고 있습니다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보통 사람들이 3G에서 LTE로 넘어가기에는 아직 이해가 안 되는 몇가지가 있습니다. 지금부터 살펴보죠.


1. 3G보다 기술은 좋아졌는데 요금제는 더 나빠져?

분명 3세대 이동통신인 WCDMA보다 기술은 좋아졌다고 하는데 이용 요금은 더 비싸졌습니다. 현재의 LTE는 음성 통화는 3G 망을 그대로 이용하고 무선 데이터 통신만 LTE로 이용하는 것인데, 3G 때보다 데이터 전송속도는 더 빨라졌지만 데이터 용량 대비 요금은 더 비싸졌습니다. 더구나 무제한 데이터 요금제는 아예 없어졌죠. 전송속도가 수십배 빠른 만큼 남은 데이터가 소진되는 것도 수십배라는 걸 감안하면 이러한 요금 책정은 사용자 입장에서 참으로 이해할 수 없는 일입니다.

조금 속도는 느리지만 비슷한 성격을 가진 와이브로보다도 요금제가 나쁩니다. 와이브로는 월 50GB까지 가능한 요금제가 있는 반면, 더 좋아졌다는 LTE는 훨씬 많은 돈을 내도 이동통신사에 따라 월 10/13GB를 쓸 수 있는 요금제가 한계입니다.



2. LTE를 못 써도 LTE 요금을 내라

동의할 수는 없지만 백보 양보하여 빠른 속도 때문에 더 요금이 비싸다고 가정해 볼 수도 있겠습니다만, 여기서도 문제는 있습니다.
현재의 LTE 망은 아직 제대로 구축되지 않은 상태입니다. 가장 잘 깔려있다는 서울에서도 신호를 놓쳐서 3G를 쓰는 경우가 결코 적지 않은데, 아직 LTE가 설치되지 않은 지역에 사는 사람들이 LTE 스마트폰을 구입하는 경우에는 쓰지도 않는 LTE 망의 이용 요금을 부당하게 내는 셈입니다.

이동통신사 입장에서는 LTE 망이 구축되지 않은 지역 사람들은 망이 구축되기 전에는 구입하지 않으면 되지 않냐고 이야기하겠지만 최신 스마트폰들 대부분이 LTE로 나오는 이상, 그리고 대부분 2년이라는 짧지 않은 기간을 약정해서 스마트폰을 사는 마당에 기왕이면 최신 제품을 쓰고 싶어하는 소비자의 심리를 모를 리는 없을텐데 말이죠.
그리고 이 내용은 여기서 끝나지 않고 다음 항목으로 이어집니다.



3. 3G가 되지만 3G로는 쓸 수 없다

최신 스마트폰을 쓰고 싶지만 LTE 망 구축이 다 되기 전까지는 3G로만 쓰고 싶은 사람들이 결코 적지 않습니다. 더구나 무제한 데이터 요금제를 잘 활용하던 이들이라면 더더욱 그렇죠. LTE 스마트폰은 LTE 뿐만 아니라 3G 망도 잘 지원하기 때문에 기술적으로는 아무 문제도 없고 지금처럼 LTE 망의 구축이 완전하지 않은 상태라면 3G 망만 쓰게 하는 것만으로 스마트폰의 배터리 소모량도 꽤 줄일 수 있습니다.

하지만 현재 이동통신사 측에서는 LTE 스마트폰을 3G 요금제에 가입해서 쓰는 것을 아예 막고 있습니다. 앞서 말했듯 LTE가 안 되는 지역 사람이라도 LTE가 되는 스마트폰을 구입한다면 무조건 LTE 요금제로만 제품을 이용해야 합니다. 3G 시대에 좋아졌던 USIM 이동성도 LTE에서는 잘 통하지 않죠.

국내판 갤럭시 노트입니다.


덕분에 적지 않은 이들이 해외의 3G 모델을 역수입해서 쓰는 경우가 많이 생기고 있습니다. 최근에 나와 화제가 되고 있는 삼성전자의 갤럭시 노트가 그 대표적인 예로, LTE 지원을 위해 바뀐 AP에 대한 선호도와 맞물려 해외로 수출된 3G 모델이 거꾸로 국내에 들어오고 있습니다. 이게 무슨 국가적인 낭비인가요.


이해할 수 없는 LTE, 아직 기다릴 때

현재 대한민국의 LTE 서비스에 대해 이해할 수 없는 부분이 굳이 세가지 뿐이겠습니까만, 일단 가장 큰 걸로 골라봤습니다. 어찌되었든 이와 같은 보통 사람들이 이해하기 힘든 요소들이 해결되기 전에는 LTE 서비스를 주변에 추천하기는 힘들다는 생각입니다.
물론 빠른 데이터 전송속도가 필요하고, LTE가 잘 되는 지역에서 사시는 분들이나 최신 스마트폰을 꼭 쓰고 싶다면 어쩔 수 없이 LTE를 쓰셔야 겠죠. 그 밖의 분들이라면, 글쎄요.

이동통신사가 자사의 입장만 고집하기 보다는 광고에서 말하는 대로 사용자의 입장을 더 많이 생각해고 현재의 상황을 어서 개선해 줬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특별하지 않은 보통 사람들도 이해할 수 있게 말이죠.


반응형

Comments

  • 정말 답답했던 부분을 속 시원히 써주셨습니다!

  • 글 잘 읽었습니다.
    제가 지금 LTE 요금제와 전화기를 쓰고 있어요. 말씀하신 부분이 보는 측면에 따라 달라질 수 있네요. 모바일이라 타이핑이 어렵군요. 아무튼 동감합니다.

  • 오랫만에 들렀습니다.
    어쩌면 제 의문과 이렇게 똑같은지 모르겠습니다.

    저도 LTE로 안넘어 가려구요. ^^

    그래서 아이폰4S로 가든 갤럭시 넥서스로 가려구요. 아마 3G 전용, 마지막으로 쓸만한 폰이 아닐까 싶습니다.
    무제한 요금 충분히 좀 즐기려구요. ^^

  • hann.. 2011.12.12 23: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돈 있는 사람 을 대상으로 돈 벌기 위해서
    한 마디로 기업이 돈벌기 위해서 내어 놓은 상품인것 같아요. 80만 100 만 200 만 계속 늘어 갈거라고 하지만
    매월 5~6만원 이상 통신비를 쓰는 것이 부담 안되는 사람이 몇명이나 될것 같나요?
    게다가 PC인터넷과 달리 종량제라서 쓰면 쓸수록 요금 부담이 될것이고 발전 하면 할수록 서버측에서 고용량이 데이타들이 오고 갈텐데 속도가 빨라지면 그만큼 데이타가 소진되어 개나소나 다 추가 요금 내게 될텐데..

  • 행복연구소 2011.12.16 04: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Lte상용화는 제3차 무궁화위성발사 성공해야상용화된다.지금은시기상조.

  • 댓글 2012.04.08 23: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단말기와 이통사를 하루빨리 분리시켜야 하겠습니다.

  • kyet 2012.07.30 03: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3번 항목에서,
    LTE폰도 3G usim이 있는 경우 3G only로 이용 가능토록 변경되었습니다.

    3G usim이 있으려면 LTE폰 공기계를 중고 혹은 새 폰을 약정 없이 사서 기존 3G폰에서 사용하던 3G USIM을 이용, 아니면 통신사에서 LTE요금제로 가입 후 의무사용 기간 이후 해지한 다음, 3G로 신규가입 하는 경우 입니다.

    다만 여전히 가장 일반적인 케이스인 LTE폰을 통신사에서 할부 구매하였을 때 LTE USIM만 제공받게 되고, LTE 요금제만 가능합니다.

    덧붙여서 3번 항목에서 LTE의 USIM이동성이 자유롭지 않다는 부분은 조~금 오해의 소지가 있을 것 같은데, 일단 하나는 위와 같이 3G USIM과 LTE USIM간의 이동성이 자유롭지 못한 부분이 있고(이건 통신사가 막는 부분),

    또 하나는 LTE USIM을 가지고 통신사간 이동이 어려운 부분이 있는데 이것은 지금 LTE가 통신사마다 주파수가 달라서 쉽게 말해 통신사마다 다른 규격의 LTE를 써서 서로 호환이 안되기 때문에 이동이 안되는 것입니다. 이건 괜히 돈 더 벌려고 통신사가 막는다거나 그런 문제는 아니지요.

    제가 알기로는 이렇습니다.. 틀린 부분 있으면 다른 분이 지적해주세요~

    • 예, 말씀대로 이 글을 쓰던 당시와 상황은 바뀌었습니다만, 여전히 자유로운 USIM 이동이 되는건 아닙니다. 아래 연결고리를 읽어보시면 알겠지만 이번에는 요금제로 차별하고 있네요.

      http://lazion.com/25124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