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일천한 스마트폰 역사를 가진 우리나라지만 오랫동안 미츠(MITs)라는 시리즈로 스마트폰 시장을 개척해왔던 삼성전자가 작년의 T*옴니아를 시작으로 옴니아(Omnia)라는 브랜드로 스마트폰 제품을 소비자들의 눈 앞에 정면으로 내세우기 시작했다. 그만큼 스마트폰이 일반인들의 손에 닿아도 전혀 부족함이 없을 만큼 다듬어진 것이고 이는 얼마 전에 나온 후속기, T옴니아2에서 더욱 개선되었다.

하지만 아직 스마트폰은 보통 사람들과 거리가 있는 것이 사실이다. 그런 일반인들에게 스마트폰과 친하게 지내게 하려면 무엇이 필요할까? 여러가지가 있을 수 있지만 늑돌이는 그 가운데 엔터테인먼트 용도, 특히 동영상 감상 부분을 들고 싶다.

그런데 잠깐, 디지털 기기를 좋아하는 우리나라 사람에게는 동영상 재생 용으로 TV를 시작으로 PMP, 넷북, PC까지 다양하게 가지고 있다. 왜 하필이면 T옴니아2로 동영상을 보게 될까?


T옴니아2, AMOLED를 달다

전작인 T*옴니아는 3.3인치의 시원한 크기에 800x480 고해상도의 화면을 채택하여 큰 호응을 얻었다. 풀터치스크린을 표방하고 나온 만큼 넓직한 화면은 눈의 시원함과 함께 조작의 편리함 또한 제공했기 때문이다.


그런 T*옴니아가 후속작에서는 화면을 한단계 업그레이드했다. 해상도는 그대로지만 화면을 흔하게 쓰는 TFT 액정이 아니고 아몰레드(AMOLED)로 바꾼 것이다. 밝기와 색 재현도, 시야각 등 다양한 면에서 매우 뛰어난 AMOLED 화면 덕분에 바라보는 맛은 두배 이상 좋아졌다고 봐도 과언이 아니다. 이 아몰레드 화면을 가장 잘 살리는 방법은 역시 멋진 동영상을 감상하는 것이다.
여기에 화면 크기 또한 커졌다. 화면이 클수록 동영상을 보기 편한 것은 당연한 일인데 전작인 T*옴니아가 3.3인치였는데 이번에는 3.7인치로 늘어났다. 휴대기기에서 한손으로 다룰 수 있으면서도 이 정도 크기의 화면을 가진 제품은 흔치않다.



1600만 컬러를 지원하는 미디어 플레이어

전작인 T*옴니아에서 터치플레이어라 불렸던 멀티미디어 재생 프로그램이 이번에는 미디어 플레이어라는 이름으로 업그레이드되어 등장했다. 
미디어 플레이어는 기존 버전처럼 다양한 포맷을 재생하며 자막을 지원하는데다 윈도우 모바일의 한계인 65536색까지만 동시 표현이 가능한 제한을 벗어버리고 1600만 컬러까지 모두 표현할 수 있게 되었다. 그리고 보다 편리해진 인터페이스 또한 빠질 수 없다.


그리고 전에 문제가 되었던 라이브러리 읽어들이는 속도도 훨씬 빨라졌고 파일의 재생 위치 또한 기억한다. 아직 더 많은 옵션이 제공되길 바라지만 적어도 동영상 플레이어로서 기본기는 갖춘 셈이다.


동영상 재생시 옵션도 많아졌다.

제원의 한계상 모든 종류의 파일을 재생하지는 못하지만 우리나라에서 쓰이는 SD급 수준의 동영상은 별다른 변환없이 보여주는 경우가 많다. 참고로 다음은 삼성전자 측에서 밝히는 미디어 플레이어에서 재생 가능한 형식이다.

- 비디오 : 3gp/3g2/k3g/skm/mp4(MPEG4 SP, H263 BL, H264 BL), mov(MPEG4 SP, H264 BL), avi(DIVX 3.x/4.x/5.x, XVID, WMV9, H264 BL), wmv/asf(WMV9)
- 오디오 : 3gp/3g2/k3g/skm/mp4(AAC, AMR, QCELP, EVRC), mp3, wma, ogg, m4a

이 미디어 플레이어에 대한 아쉬움이라고 한다면 재생되는 동영상 파일의 해상도가 720x480으로 제한된다는 점이다. HD급 동영상이 많이 나오고 있는 상황에서 최소한 T*옴니아 II의 화면 해상도인 800x480까지는 지원해 줘야 하지 않을까 하는데. 이런 부분은 차후 업그레이드 등을 통해 해결해 주는 것이 좋을 것이다.



참고로 몇가지 파일을 시험해 본 결과다.


재생 안되는 고화질 동영상 파일들을 T옴니아2에서 보기 위해서는 인코딩이 필요한데, 무료로 쓸 수 있는 다음 팟인코더용 T옴니아2 전용 설정 파일을 아래에 제공하니 인코딩 시 편리하게 활용할 수 있을 것이다.




뛰어난 휴대성

이런 개선 사항에도 불구하고 휴대성에는 큰 차이가 없다. 무게는 133g으로 T*옴니아에 비해 겨우 2g 늘어났을 뿐이다.

T옴니아2를 동영상 플레이어로 활용했을 때의 재생 시간을 시험해 봤다. 항목은 바로 라지온 동영상 시험 2번.

- 조건 : 코덱 XviD / 해상도 640x360 / 비트레이트 1.64Mbps / 무선랜-블루투스 끔 / 화면 밝기 중간 / 소리 크기 2(최고 9) / 다음 팟플레이어(재생 전용)로 반복 재생

- 결과 : 8시간 7분  



재생시간이 좀 늘어났을 거라고 기대하긴 했지만 예상 외다. 배터리 지속시간이 짧아 불만을 샀던 다른 제품들에 비해 엄청난 개선을 이룬 것임에 분명하다. T*옴니아 II 배터리의 용량은 55.5Wh로 mAh로 환산하면 1500mAh으로 전작(1440mAh)보다 살짝 늘어났는데 이 정도면 매우 만족스러운 수준이 아닐까 한다.




이 밖에도 휴대폰으로서 갖고 있는 괜찮은 음량의 스피커나 16GB까지 확장 가능한 외장 메모리 등도 동영상 감상에 도움이 되는 요소다.



자, 이 정도면 늑돌이가 다른 미니기기들을 놔두고 T옴니아2에서 동영상을 보는 이유가 설명되지 않을까?

물론 T옴니아2가 완벽한 동영상 기기는 아니고 앞에서 언급한 아쉬운 점들도 있긴 하지만, 그래도 꽤 만족스러운 동영상 감상 생활을 즐길 수 있게 해주는 제품이라고 생각한다. 앞서 지적한 문제들 또한 앞으로 삼성전자 측에서 개선해 주면 더욱 좋아지겠지만 말이다.

그럼 다음편에서 만나자.






  1. 피투니
    2009.12.14 12:23 신고

    아, 체험단이셨군요..
    저도 잘 어울린다고 생각합니다. 아무리 꼼수를 썼다고 해도 AMOLED인 것은 분명하고.. 배터리 용량도 그렇고.. 또 미플로 바뀌면서 성능업글이 있었군요!
    하지만 7가지 파일 중 4가지 파일만 재생 가능하다니.. 옮기기 전에 오디오 코덱, 비디오 코덱, 해상도 등등 살펴봐야할게 많군요. 이렇게 되면 살짝 계륵 꼴 날 수도 있겠습니다. 앞으로 저 부분만 좀 더 보완했으면 좋겠네요.^^

    • Favicon of http://lazion.com BlogIcon 늑돌이
      2009.12.23 18:58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4가지만 재생된 건 제가 이것저것 걸릴만한 것들로만 시험해 봐서 그렇습니다. 실질적으로는 더 많은 비율로 재생이 가능합니다.

  2. 맑은하늘
    2009.12.14 14:10 신고

    우리회사엔 옴니아2가 세명 아이폰이 한명있답니다. 처음 제가 사가지고 난 뒤에 두명이 뒤를 따랐는데 한명이 번호가 KT다 보니 아이폰으로 했던군요. 아이팟 터치를 사용하는 여직원에게 많이 물어보고 샀다는데 여직원은 업무용으론 그다지 쓸모가 없으니 옴니아2로 사라고 했다더군요. 결국 사고나지 이틀만에 괜히 샀다고 그럽니다. 아이폰이 여러방면으로 좋은 소프트웨어로 무장을 하고 있기는 하지만 회사에서는 일을 하는 용도로 사용해야하는 입장에선 수많은 어플들이 별다른 소용이 없더라구요. 컴퓨터에 깔린 수많은 MS프로그램을 가지고 다니면서 쓸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었죠. 어떤이는 DMB떄문에 좋다하고 등등 여러가지 측면에서 각자 자신만이 필요한 용도가 있는 것 같습니다. 젊은 분들에겐 장난감과도 같은 아니폰이 좋겠죠. 하지만 아저씨에겐 회사일과 더불어 사용해야 하니 옴니아가 더 좋습니다.^^

  3. Favicon of http://dragon-lord.tistory.com BlogIcon Dragon-Lord
    2009.12.14 16:00 신고

    뭐 옴니아2나 아이폰이나 자신의 용도에 맞게 사는게 중요할 것 같습니다...ㅎㅎ

    아이폰 산다고 따라 산 사람들 중에서는 분명 후회하는 사람도 있을 것이며,

    옴니아2가 아몰레드로 광고하는 폰보다 싸다고 해서 무턱대고 샀다가 후회하는 사람도 있을 테니까요ㅋ

    스마트폰을 쓰면서 미플보다는 코어플레이어나 tcpmp 프로그램을 많이 쓰죠...

    아무래도 미플은 좀 떨어진다는 느낌이 없지않아 있으니까요 ^^;

    컴퓨터에서 미플로 동영상 보시는 분들이 많지 않듯이...ㅋㅋ

    • Favicon of http://lazion.com BlogIcon 늑돌이
      2009.12.23 19:00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그 미디어플레이어가 옴니아2의 것과는 좀 다릅니다. 옴니아2의 미디어 플레이어는 윈도우 모바일 것이 아니라 삼성에서 만든 터치플레이어의 후신이거든요.

  4. 미리나이루
    2009.12.14 16:38 신고

    문제는 전 "옴니아 프로" 필요한대 국내에는 출시일정이 없다고 하죠 망할놈들..

  5. asdf
    2009.12.15 02:26 신고

    옴니아2도 충분히 괜찮은 폰이고... 제값을 하는 폰입니다...
    아이폰은 뭐... 말이 따로 필요하지 않을 정도의 폰이고요...

    근데... 우리나라의 많은 분들은.... 아이폰 나오기전의 삼성과 SK... 나온 이후의 삼성과 SK...
    괘씸죄지요 ㄱ-;;

    개인적으론 아이폰때문에 SK->KT로 전향한 사람인데... 아이폰 나온게 옴니아2유저든 아이폰유저든 전
    부에게 좋았다고 생각합니다...(뭐 나오기 직전 구매하신분들은 그저...ㄱ-;;)

    WM좋아하던 싫어하던 WM에 익숙해진 분들도 계시고... 그런거 모르는데 디자인이던 뭐던 간지난다고 아이폰 지른분도 계시고... 요새 언론에서 아이폰이 한국이 안맞는다고 까대는데... 어짜피 게임이야 우리나라 ㅄ같은 검열시스템으로 묶여도... 다른 어플이야(Ex.. 바로 나온 초성검색... 열심히 까댔지만 어플하나 등장해서 깔거리 하나 없어졌죠 ㄱ-;;) 금방금방 만들어지고 팔리고 할테니...

    뭐 WM을 좋아하는데... SK더러운 인터페이스가 맘에 안들어서 넘어왔다는 분들도 상당수 계시는걸보면... 옴니아2가 한국형 스마트폰이란것에는 좀 의문이? ㅋ

    뭐 각설하고... 우리는 소비잡니다... 최적의 가격과 최상의 스펙과 성능을 뽑아낼 프로그램과 디자인 뭐 있다면은 애국심도 고려해서 구매할 자격이 있는 사람들입니다... 누구든지 자신에게 맞는폰 잘 구매하는게 최선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