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맥주 중 베스트셀러라 할 수 있는 333 맥주입니다.

재미있는 건 맥주라는 단어가 BIER, BIERE, BIRRA, BEER, BIA 라고 무려 다섯가지로 표기되어 있다는 거죠.
현지에서 가장 많이 본 것은 BIA 였던 것 같습니다만.

맛은 우리나라 맥주보다 약간 씁스름한 느낌이 강한 편입니다. 물론 싱하를 따라가진 못 합니다.





< 덧붙임 >

1. 제가 제일 좋아하는 맥주는 태국산 싱하 맥주입니다. 혹시 싱하 맥주 싸게 구입 가능한 곳 있으면 알려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2. 이 333 맥주는 굿모닝 베트남이란 영화에도 나오는데, 그땐 333이 아니라 33 맥주더군요.

'#생활#여행#음식#문화'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잠시 다녀옵니다.  (6) 2007.02.02
비온 날 밤에는 파전과 맥주  (4) 2006.11.28
베트남의 333 맥주  (6) 2006.10.10
여행길에서 외로울 때  (14) 2006.09.14
맛있는 옥수수 철입니다.  (4) 2006.09.07
맛있는 복숭아 철입니다.  (8) 2006.09.05

유튜브 LAZION tv 채널 구독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