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예로부터 대한민국에서 모터 달린 제품은 LG전자에서 사라는 이야기가 있습니다. LG전자는 기술력을 바탕으로 많은 소비자들을 만족시켜왔죠. 글쓴이 또한 세탁기와 에어컨, 공기청정기는 LG전자 제품을 쓰는 중입니다.


LG전자의 다양한 제품 중, 특히 에어컨은 새로운 제품이 출시될 때마다 화제를 몰고 오죠. LG전자는 에어컨 업계 신제품에 큰 영향을 끼치고 있기 때문입니다. 그 LG전자에서 새로운 2018년형 휘센 제품군을 들고 왔습니다.



올해의 LG 휘센 씽큐 에어컨이 갖는 첫 번째 특징은 알파고 이후 많은 사람들에게 익숙해진 인공지능을 더욱 업그레이드 했다는 점입니다. LG전자에서는 에어컨에 자사의 인공지능 플랫폼인 DeepThinQ(딥씽큐) 플랫폼을 탑재하여 LG ThinQ라는 브랜드로 출시했고, 올해 씽큐의 첫 주자로 휘센 씽큐 인공지능 에어컨이 스타트를 끊은 것이죠.



엘지 씽큐가 인공지능으로 이용자에게 다가서는 부분은 크게 두가지입니다. 우선 자연어 음성인식이죠. 정해진 단어로만 인식이 되는 것을 넘어, 대화체로 명령해도 인식이 가능합니다. 이용자는 업그레이드된 음성인식을 통해 좀 더 편하게 에어컨의 제어, 에어컨의 상세 정보, 실내외 환경 정보 확인까지 가능하죠. 참고로 인공지능 음성인식 기능은 듀얼 럭셔리 제품에만 적용돼 있습니다.



LG 휘센 씽큐 에어컨은 단순히 정해진 명령어가 아닌 보다 실생활에 가까운 목소리를 인식합니다. 자연어 음성 인식이기에 보다 자연스러운 목소리 명령이 가능합니다. 딥씽큐는 딥 러닝(Deep Learning) 기술을 기반으로 작동하기 때문에 사용자의 언어 사용 패턴도 스스로 익힙니다. 따라서 제품을 사용하면 할수록 인식률이 더욱 높아지게 되죠. 일부 사투리도 알아들을 수 있다는 군요.



실제로 현장에서 시연해 본 자연어 음성 인식입니다. 짧어떤지 한번 보시죠.



음성인식 기능을 활용할 수 있다면, 리모컨에 손이 닿지 않을 때나 멀리 있더라도 조작이 가능하다는 점이 매우 편리하겠죠. 최대 3미터까지 떨어진 거리에서도 에어컨 조작이 가능하다고 합니다. 소음이 있을 때 어느 정도까지 인식이 가능한지 궁금하여 질문을 했는데, 청소기를 돌릴 때 정도의 소음에도 목소리를 좀 더 크게 한다면 인식에 문제 없다는 LG전자의 답변을 받았습니다.



LG 휘센 씽큐가 이용자에게 다가가는 두 번째 영역은 인공지능 스마트케어입니다. 개인적으로는 이 부분이 더 기대가 되기도 합니다.



기존 휘센 에어컨의 인공지능은 사람이 주로 머무르는 공간을 학습하던 것에 비해 신제품 2018년형 휘센 씽큐 에어컨은 온/습도, 공기질, 생활환경 등은 물론 에어컨 사용 패턴까지 학습합니다. 따라서 에어컨을 오래 사용할수록 제품이 스스로 주변환경과 고객 기호에 맞춰 최적으로 작동되기 때문에 점점 더 편리해 진다고 합니다.



공간학습 기능에 대한 내용입니다. 에어컨을 사용하는 사람들이 실내에서 주로 생활하는 영역을 학습하고, 스스로 판단하여 효율적인 냉방 능력을 발휘합니다.


휘센 씽큐 에어컨은 실내온도 변화율을 분석하여 그때 그때 사람이 개입할 필요없이 알아서 냉방 수준을 조절하는 상황학습도 수행합니다.



여기에 더해 이용자의 이용 패턴 또한 분석, 그에 맞는 온도 조절을 수행합니다. 채광이 좋아 강한 냉방이 필요한 집이라면 강하게, 반대로 응달이라 온도가 크게 올라가지 않는 집이라면 그에 맞춰 온도를 설정해 주는 것이죠.



전기료 절감도 기본이죠. LG전자 자체 조사에 따르면 인공지능 스마트케어 기능을 탑재한 LG 휘센 씽큐 에어컨은 기존 제품에 비해 최대 18.7%의 절전효과가 있다고 합니다.



특히 스마트 IoT를 통해 다양한 인공지능 스피커들과 연동해 사용할 수 있다는 장점도 있습니다. 시중에 나와있는 다양한 AI 스피커를 통해 에어컨을 작동할 수 있어 더욱 편리해졌습니다.



LG전자의 씽큐허브는 물론이고 네이버, kt, SK텔레콤, 구글 등 현재 국내에 나와있는 대부분의 인공지능 스피커들과 연동할 수 있습니다.



에어컨 자체의 성능도 강화되었습니다. 베란다 확장이나 개방형 주방, 드레스룸 등 새로워진 생활환경에 맞춰 2 in 1 중 벽걸이 에어컨의 냉방평형을 1평 늘렸습니다. 참고로 스탠드 에어컨의 경우, 지난 2017년 신제품부터 이미 1평형씩 넓힌 17평/19평/22평을 그대로 유지했습니다.



그리고 이번 신제품에는 냉매를 압축하는 장치인 실린더를 2개로 한 듀얼 인버터 컴프레서를 탑재했다는 것도 중요한 포인트입니다.



일반 인버터 컴프레서를 탑재한 에어컨보다 에너지 효율이 15%가량 높고, 정속형 컴프레서 모델과 비교하면 에너지 사용량이 63%까지 줄어들죠.



현재 LG전자는 모든 스탠드형 에어컨에 듀얼 인버터 컴프레서를 적용하고 있으며 벽걸이형 제품은 저가형 모델까지 인버터 컴프레서를 적용하고 있는 가운데, 듀얼 인버터 컴프레서를 적용하는 제품도 확대하는 중입니다. 참고로 LG전자는 인버터 컴프레서에 대해 10년 무상보증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에어컨은 여름에만 열심히 쓰고 다른 계절에는 먼지를 뒤집어쓰는 가전이라는 것도 이젠 옛말입니다. LG전자는 에어컨의 제습 기능을 강화하여 강력 제습과 절전 제습 기능을 제공, 사계절 내내 활용성을 높였습니다.


여기에 더해 공기 청정 기능도 강화하여 별도의 공기청정기 없이 미세먼지에 대응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이번 2018 LG 휘센 씽큐 에어컨 제품군의 특징은 역시 업그레이드된 인공지능을 바탕으로 더욱 똑똑해졌다는 것이 아닐까 합니다.



LG전자의 높은 에어컨 기술력을 상징하는 듀얼 인버터 마이크로 제어 기술도 무척 훌륭합니다만, LG전자가 이를 소프트웨어와 인공지능과 본격적으로 결부하여 활용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는 점은 결코 의미가 작지 않습니다. 에어컨의 하드웨어와 인공지능의 소프트웨어가 결합하여 과연 앞으로 얼마나 더 발전하고 변화할지 궁금하고 기대됩니다.




이 포스트 작성을 위해 LG전자로부터 저작료를 제공받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