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늑돌이의 셀빅XG. 액정에 붙어있는 것은 액정보호용으로 쓰는 마스킹테잎 쪼가리. 그런데로 쓸만한 듯>


제 첫번째 PDA인 셀빅XG를 소개합니다. 일단 셀빅 시리즈는 국내 최초의 국산 PDA입니다. 독자 운영체제를 가지고 있다는 장점도 있고요. 아무튼 셀빅의 제작사 제이텔은 PDA 한 우물만 판 전문업체입니다.


셀빅XG는 많은 셀빅 시리즈 중에서 최신모델입니다. 먼저 하드웨어 스펙을 먼저 알려드리는데, 아래 링크를 열어보세요.


- JTEL 셀빅XG 소개페이지 : http://cellvic.com/html/products/cellvic/cellvic.php?p_code=22


뭐 여러가지 이야기가 있지만, 지난 기종과 틀려진 것은 뭐니뭐니해도 확장모듈을 달 수 있다는 것입니다. 일단 제가 산 것은 011용으로 출시된 것으로 CDMA2000-1x 모듈이 달려있습니다. 이것은 셀빅의 전화기 소프트웨어와 연동하여 작동하도록 되어있습니다.

전화기 모듈 외에도 디지털카메라(30만화소급) 모듈이 이미 출시되어 있고, 곧 MP3 플레이 모듈도 출시된답니다.

그 외에 주목할만한 사항은 CPU는 모토롤라의 드래곤볼VZ 33MHz로 셀빅 중 가장 고사양이며, 메모리도 기본 8MB에 최대 32MB로 확장할 수 있습니다.


셀빅을 접하게 된 것은 오래 되었지만 선뜻 구입할 수는 없었고요. 그냥 물 건너 불구경하듯 보다가 좋은 기회가 생겨 매우(!) 저렴하게 제 그녀와 함께 짝을 맞춰 두대 구입해버렸습니다(이 구입기는 나중에 여건이 되면 따로 올립죠).


이제 셀빅을 써본지 약 두달. 처음에는 필기체 입력 때문에 골치가 아팠지만, 이젠 나름대로 적응한 듯 합니다. 제가 017을 쓰기 때문에 원래는 바로 기변을 해버리려고 했습니다만. 아직 전산망 통합이 011과 017이 안 되었다네요. 그래서 전화기 사용경험은 말할 게 없습니다. 쩝. 그 외 사항에 대해서 말해보겠습니다.



- 용도

단연코 일정관리와 책읽기입니다. 회사에서 사용하는 아웃룩과의 연동은 자연스럽게 정보의 집중화를 가져다 주었고, 책읽기를 위한 e-book reader라 할 수 있는(사실 그냥 텍스트뷰어지만) 셀북(옛날버전은 쿨뷰) 어플리케이션의 활용도는 상당히 높습니다. 미뤄두었던 여러가지 통신소설들을 재미있게 볼 수 있게 해주었습니다(아날로그 바다에 감상이 있는 눈물을 마시는 새는 물론 이영도의 전작 폴라리스랩소디도 셀빅의 셀북 프로그램을 통해 다 읽었습니다). 어디든 들고다니며 책읽는 기분 훌륭합니다.
그 외에는 계산기도 자주 씁니다. 물론 메모장은 말할 것도 없고요. 은근히 기대했던 사전은 실망. 상용프로그램이 없다시피한 셀빅에게는 쓸만한 외국어 사전은 없습니다. 제공되는 사전은 단어장 정도?


- 장점

가격대 성능비 정말 우수하죠. 거기다가 흑백이기 때문에 컬러 PDA와 달리 밝은 낮에도 잘 보입니다. 배터리 또한 매우 오래 갑니다. 이전 제품과는 다르게 리튬이온 충전지를 씁니다. 전화기모듈을 꼽지 않은 상태에서라면 일주일 넘게 가는 것 같습니다(사실 다 닳을 때까지 써보진 않았습니다.


- 단점

흑백(16그레이)에 160-160의 해상도가 알려주듯이, 보여줄 수 있는 정보가 한계가 있습니다. 또한 상용 프로그램이 거의 없기 때문에 여러가지 어플리케이션의 안정성도 조금은 문제가 있습니다. 주변기기 또한 모자랍니다. 그리고 가장 큰 장점은 역시 컬러 화면이 아니라는 것이지요. 화려한 아이팩 등의 Windows CE PDA들과 비교하면 초라하긴 합니다. 아이팩 등은 Windows CE가 기본사양 자체가 높아 자연스럽게 CPU도 강력하기 때문에 MP3 등 멀티미디어 지원도 상대가 안 될 정도로 막강합니다.




- 결론

실속에 일정관리, 책읽기가 위주고, 긴 배터리 시간을 가진 PDA를 싼 값에 사겠다면 셀빅XG는 매우 훌륭합니다. 그러나 화려함이나 다양한 멀티미디어 기능, 주변기기를 원한다면 안 됩니다. 아이팩 종류를 사세요... 라는 겁니다.

어쨌든 제 입장에서는 본전을 뽑고 있다는 결론입니다.




뭐 대충 이 정도군요. 다음번에 기회가 되면 더 얘기를 해보겠고요, 이 글은 여기서 일단 마치겠습니다. 감샤합니다.


< 덧붙임 >
- 셀빅은 현재 PDA 사업을 중단했습니다. 위의 관련 링크도 작동하지 않습니다.